태그 : 철도박물관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2016. 07. 07. 김백수, 東京을 거닐다 / (3) 김백수, 철도박물관으로 달리다 -6-

지난 편 보러가기 : 2016. 07. 07. 김백수, 東京을 거닐다 / (3) 김백수, 철도박물관으로 달리다 -5-이번 편이 철도박물관 마지막 편.진짜 길었다 길었어.지난 편 까지는 박물관의 2층 전시장을 둘러보았다.철도박물관의 전시장을 둘러보고 나서 이동하면 1층의 야외에는 아이들을 위한 어트랙션이 있는데 아이들을 데리고 길게 길게 줄 서있는 모습을...

2016. 07. 07. 김백수, 東京을 거닐다 / (3) 김백수, 철도박물관으로 달리다 -5-

지난 편 보러가기 : 2016. 07. 07. 김백수, 東京을 거닐다 / (3) 김백수, 철도박물관으로 달리다 -4-철도박물관 2층에서 내려다보는 1층은 화려하다.온갖 열차들이 다 모여있는 집합소 같은 느낌이다. 차량기지같기도 하지만 차량기지와는 또 다른 느낌이다.이런 느낌은 오미야에서만 느낄 수 있을 듯 하다.1층 전체가 열차로 빼곡하고 빼곡하고 빼곡...

2016. 07. 07. 김백수, 東京을 거닐다 / (3) 김백수, 철도박물관으로 달리다 -4-

지난 편 보러가기 - 2016. 07. 07. 김백수, 東京을 거닐다 / (3) 김백수, 철도박물관으로 달리다 -3-철도박물관편이... 자가복제하는 것 같지만... 이것도 이번 편이나 다음 편까지만 하면 끝날 것 같다.철도박물관편이 이렇게 길게 갈 지 몰랐다. 사진 찍어놓은 것이 너무 많아... 그리고 소개할 게 너무 많다. 철덕이라면 하악하악 할 만한...

2016. 07. 07. 김백수, 東京을 거닐다 / (3) 김백수, 철도박물관으로 달리다 -3-

히바리라는 이름을 달고 있는 쿠하481계 전동차는 각 선마다 다른 전력체계로 운영되던 노선에 전전원에 대응하기 위한 특급 차량으로 한 때는 JNR의 얼굴 마담격인 선두 동차로 노즈가 길고 선로에 쌓여있는 눈을 치우며 다니기 위한 설계가 특징인 차량. 철도 박물관에서는 JNR의 로고가 붙은 이 차량을 보존 처리 하고 있다.히바리가 정차한 곳도 역의 플랫폼...

2016. 07. 07. 김백수, 東京을 거닐다 / (3) 김백수, 철도박물관으로 달리다 -2-

고료샤 옆에는 JNR에서 운영하던 객차와 동차들이 전시되어 있는데 일단 銀河라는 이름으로 전시된 EF58계 전기 기관차가 보인다. EF58계는 JR의 국철명인 JNR 시절 표준 전기 동차로 운영되던 차량인데 기본적으로 특급 객차를 끌었었다. 박물관에서 전시 할 때의 차량 판명은 주기적으로 바뀌는 것 같은데 내가 갔을 때는 '깅가'라는 이름의 특급명을 달...

2016. 07. 07. 김백수, 東京을 거닐다 / (3) 김백수, 철도박물관으로 달리다 -1-

우에노에서 처음 맞이하는 아침이 밝았다.7월 초지만 일본은 무척이나 더웠고 그 날의 기온도 상상을 초월해서 더웠다.그렇지만 여행을 하지 않을 수는 없는 노릇.여기 오면서 별도의 일정을 짜지 않고 내가 원하는 곳을 정해서 보고 오자하는 생각이었기 때문에 목요일에는 오미야의 철도 박물관으로 달리기로 했다.우에노에서 오미야로 가는 방법은 정말 많은데 일단 내...

의왕시 철도 박물관

요즘 예전 블로그에 있던 여행관련 포스팅을 여기에 옮기고 있다.(중국 여행 포스팅도 마무리 안되었는데... 잘 하는 짓이다)그 중에 이번에는 의왕시의 철도 박물관에 대한 포스팅을 옮겨 볼까 한다.의왕시는 일반적인 경기도의 흔하디 흔한 시(市) 중에 하나일 뿐이다. 그렇다고 볼게 그닥 많은 것도 아니지만 철도 매니아 들은 철도 박물관과 철도 대학이 있는 ...
1


World Friends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