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예이츠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윌리엄 버틀러 예이츠...

버드나무 정원을 지나...윌리엄 버틀러 예이츠버드나무 정원에서 그녀와 나 만났었네.눈처럼 흰 작은 발로 버드나무 정원을 지나며그녀는 내게 일러주었지. 나뭇가지에 잎이 자라듯 사랑을 수월히 여기라고.그러나 난 젊고 어리석어 그녀의 말 들으려 하지 않았네.강가 들판에서 그녀와 나 서 있었네.기대인 내 어깨 위에 눈처럼 흰 손을 얹으며그녀는 내게 일러주었지....

나는 가난하여...

'나는 가난하여 가진 것이 꿈뿐이라 꿈을 그대 발 밑에 깔았습니다. 사뿐히 밟으소서, 그대 밟는 것 내 꿈이오니...'어쩌면 지금의 나를 설명하기에 가장 좋은 말이 아닐까...나는 가난하여 가진 것은 꿈뿐이라...꿈 뿐이다. 정말 꿈 뿐이다.그대 발 밑에 깔만한 꿈도 없다.어쩌면 나는 아무것도 가지지 못한 사람일지도 모른다...'나는 가난하여 가진 것이...
1


World Friends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