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그 : 암만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

1

5월 21일[시리아, 다마스쿠스] 아랍문화의 수도, 다마스쿠스로 가다 -1-

21일 다마스쿠스로 다시 한 번 갑니다.비자도 받았겠다. 그러니 큰 문제는 없겠지만 일말의 걱정은 남아 있습니다. 이번에도 입국거부가 나온다면 '이번 여행은 내 인생에는 없는가 보다.' 라고 생각하고 이집트로 돌아가야 겠지요. 그런 일은 없길 바랍니다만은... 인생은 어떤 것도 장담할 수 없으니 말이죠.아침 8시 30분 호텔 주인장에게 인사를 하고 압달...

5월 20일[요르단, 암만] - 버라이어티한 하루 Day 2

아침... 9시까지 요르단 주재 대한민국 대사관으로 가야 합니다.위치는 모릅니다. 그저 그 전 날 코이카 요르단 사무소의 P과장님이 알려주신 두하라 4 라는 것 밖엔 모릅니다.택시를 탑니다. 그것 말고는 답도 없습니다. 택시는 조금 더 헤매서 대사관 앞에 떨궈 줍니다.몰골은 참... 화려합니다. 제대로 빨지도 않은 옷가지를 대충 걸치고 작은 가방 하나만...

5월 19일[요르단, 암만] - 버라이어티한 하루 Day 1

5월 19일 아침 9시 : 숙소를 나옴5월 19일 아침 9시 30분 : 시리아 다마스쿠스 행 택시를 탐5월 19일 아침 10시 30분 : 중간 휴게소에 정차하여 비자 신청서를 적고 택시 기사에게 요금 11 디나르를 지불 함.5월 19일 아침 11시 20분 : 요르단 국경에 도착 함.5월 19일 오후 12시 : 요르단 국경에서 출국 심사를 마무리 하고 면...

5월 18일[요르단, 암만(사해)] - 암만으로... 사해로...

오늘은 암만으로 갑니다.많은 사건 사고가 무성했던 그 암만으로 갑니다. 사람들은 흔히 조금 고생한 여행이 더 기억에 남는다고 합니다. 이번 여행도 고생을 좀 해서 기억에 더 크게 남을 것 같지만 이번 여행처럼 했던 고생을 다신 하고 싶진 않네요. ^^-아침에 내려다 보는 와디무사는 또 다른 매력입니다. 저 위에 펄럭이는 대형 요르단 국기도 이채롭네요-버...

여기는 암만 입니다

임시 포스팅이 줄을 있고 있습니다.여긴 암만입니다.아까 전에 사해 갔다가 돌아 왔습니다. 어찌 그리 사람들이 둥둥 떠 계시던지... 전... 별로 떠 있고 싶진 않았어요... -_-;;;(사실... 수영복 따윌 가져가지 않았다는 건 말 하지 않기로 하죠...)-자... 이렇게 뜹니다. 전 수영복을 안 가져 가서 떠보지 못한 것 뿐...-오늘까지 요르단에...
1


World Friends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