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heonix] Aeroflot IL-96-300 (CCCP -96005) ㄴ 1:400


아에로플로트는 러시아의 국내 및 국제선을 담당하는 메인 캐리어 중 하나로서, 독소전쟁부터 소련 공군과 같은 라운델을 사용하면서 한때는 소련공군으로 인식되기도 했다.
1923년 설립된 이후 많은 전쟁을 치르며 정예 파일럿을 양성해 냈으며 예전에는 정부가 지분의 100%를 가지고 있던 국영 항공사였지만 지금은 민영 항공사로 전환되었다. 그런데 완전 민영은 아니고 러시아 정부가 절반가까운 지분을 가지고 있는 준 공기업같은 느낌이다.
러시아의 메인 캐리어답게 예전 소련 시절에는 소련과 동유럽을 포함한 유럽 대륙 전체, 동아시아(한국을 제외한)지역에 거의 대부분의 항공노선을 가지고 있었으며 지금도 상당수의 항공 노선을 가지고 있다.
오로라 항공을 자회사로 가지고 있으며 러시아 내 국제선에서는 1위를, 국내선으로는 2위를 달리고 있었으나 트랜스아에로가 없어진 지금은 국내선도 그냥 1위...


일류신 IL-96-300은 IL-86의 동체 단축형으로 IL-86의 개량형으로 보는 사람들이 많다.
앞 전 기체인 IL-86이 항속거리와 연비에 문제가 생기면서 엔진을 교체했는데 아비아드 비가텔 PS-90A 터보팬 엔진 4기를 탑재하고 있다. 전 기체인 IL-86의 쿠즈네초프 NK-86엔진보다 추력도 높고 신뢰성도 좋다.
그 덕에 항속거리도 상당히 증가되었는데 만재하고도 11,000 Km까지 나는 기염을 선보인다.
운용비용 자체도 다른 기체보다 낮은 편이며 러시아산 기체 처음으로 주익 양 끝단에 윙렛을 달아 연비 상승을 꾀했다.
거기에 조종석에도 글래스 칵핏을 달았고 플라이 바이 와이어가 기본사항!!!
기체가 안 팔리는 문제는 있지만 그건 어쩔 수 없는 노릇이니까...
참고로 아에로플로트는 이 IL-96을 2014년에 전량 퇴역시킨 후 장거리 항속기는 에어버스와 보잉으로 도배한 상태.








덧글

  • 무지개빛 미카 2017/05/04 01:36 #

    장거리 노선은 에어버스와 보잉으로 도배를 한 상태?!?!?!?!?

    아니! 러시아 항공사에서 국산을 안 쓰고 자본주의의 항공기를 쓴다고요?!?!?!? 이보시오! 레닌, 스탈린, 후르시초프, 고르바초프 양반! 이게 무슨 소리야!?!??!
  • 개미 2017/05/06 23:47 #

    무지개빛 미카 님/노서아 항공사들이 국산기체 안 쓴지가... 언제더라... 기억도 안나는데... 아에로플로트가 국산기체 사용하는 게 SSJ100 정도 뿐이라... 쩝...


World Friends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