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간은 자신의 어리석음을 잊어버리고 같은 과오를 계속 반복하지' - 부산 범일동 매떡 식당(食黨)

정말 적절한 제목 아닌가 시포요...
부산 갔다왔습니다.
제 단골집들은 백종원의 3대천왕에 다 나오고... 수요미식회에 다 나오고... 여기저기 다 팔리고...
단골 칼국수집은 줄이 길게 늘어서 있고... 단골 밀면집은 번호표를 받아야 하고...
그래서 부산갔다가 단골집 중 겨우 2군데만 들렀습니다. 그 중에 한 곳!!!
백종원도 경악하고 갔다는 범일동 매떡입니다.

5년전... 여기 올라오기 전 부산에 있을 때 회사 끝나고 학원에 들렀다가 집에 가기 전 자주 들르던 곳입니다.
먹으면 후폭풍이 세다는 것도 알고 있었지만 여기를 끊지는 못했는데 5년만에 뜨거운 한 여름에 방문했습니다.

지하철 범일역에서 시장 쪽으로 들어오는 길에 이 떡볶이집을 만날 수 있습니다.
바로 앞에는 매떡 간판 대신 위치를 알려주는 입간판이 보이는데 신협 바로 옆이라 쉽게 찾을 수 있습니다.

사악한 악마의 떡볶이를 먹으러 가 봅시다!!!

여기도... 번호표를 뽑아야 되는군요.
예전에는 그냥 서서 떡볶이 일인분 얹어놓고 오뎅 하나씩 꺼내먹는 재미가 쏠쏠했는데 이제는 스탠딩으로는 못 먹게 하는군요.
그나저나 포장해 가는 사람들이 엄청 많습니다. 이 떡볶이의 위험을 알면서도 사가는 것이겠지요...
저 역시 2인분 포장에 떡볶이 1인분, 오뎅 1인분을 주문했습니다.

그나저나 1인분이 참 양이 많네요...
요즘 양도 적게 먹는데...
그나저나 양념은 여전히 강합니다. 예전이랑 같죠. 이 양념은 먹을 때는 괜찮지만 후폭풍이 셉니다.

한입 베어물어봅니다.
여전히 맵습니다. 물론 지금은 먹을만 합니다. 맛있거든요. 오뎅도 간장에 찍어 먹어봅니다. 오랜만에 먹는 물떡도 맛있구요.
떡볶이 한접시랑 오뎅 한접시를 싹싹 먹어 치우고 가게를 나왔습니다.
그리고... 강력한 후폭풍에 휩싸이는데...
.
.
.


순간 5년전의 공포가 다시 생생하게 기억났다...
왜 나는 이걸 먹고 겔포스를 먹지 않았던가...
아니 먹었어도 효과따윈 없었겠지만...
나는 왜 팥빙수를 같이 먹지 않았던가...
물론 먹었어도 별 효과따윈 없었겠지만...
이게 뭔 말인가 싶으면... 먹어봐요... 욕이 절로 나올거예요... 욕 하면서 먹는 떡볶이니까... 욕 해도 되요...
물론 전 뒷일은 책임지지 않아요. 책임은 먹는 사람이 지는 거니까...
참고로 매운거 못 먹으면 이거 먹지 마요... 이건 진심이니까...

덧글

  • 김유권 2016/08/12 01:12 # 삭제

    개미님 매운거 무지 좋아하시군요. 씨유글이랑 매운거 찾아다니시며 드심.... 기내식은 안맵고 느끼하기도 한데 졀로 안좋아하실꺼 같은데요...
  • 개미 2016/08/13 12:34 #

    김유권 님/ 매운거 좋아하죠. 매운거라면 정신없이 먹어치우는 데요. 기내식과 일반식과는 다릅니다. 기내식은 기내식!!! 일반식은 일반식!!! 물론... 기내식... 별로 좋아하진 않아요... 비행기... 기내식... 쩝...
  • 애교J 2016/08/12 21:56 #

    ㅋㅋㅋㅋㅋㅋㅋ이거 맵죸ㅋㅋㅋㅋㅋ반갑네요!!! 부산식 시뻘건 맵떡! 고추장과 물엿이 폭발한다!!! 전 동네에서 이런걸 먹고 자라서인지 매운거 잘 먹는 단 생각 안해봤는데 서울와선 아주 잘먹는 편이 됐어요~ 물론 저 범일동 맵떡은 부산 전체에서도 초!절!매운편!
  • 개미 2016/08/13 12:35 #

    애교J 님/ 저 범일동 매떡은 부산에서 뿐만이 아니라 국내 전체에서도 매운 편이라... 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ㅎ
  • 김유권 2016/08/13 14:11 # 삭제

    매운음식 잘먹는건 단련되는거죠. 적응되면 레벨업
  • anchor 2016/08/16 10:50 #

    안녕하세요, 이글루스입니다.

    회원님께서 소중하게 작성해주신 이 게시글이 8월 16일 줌(zum.com) 메인의 [이글루스] 영역에 게재 되었습니다.

    줌 메인 게재를 축하드리며, 8월 16일 줌에 게재된 회원님의 게시글을 확인해 보세요.

    그럼 오늘도 행복한 하루 되시길 바라겠습니다.

    고맙습니다.


World Friends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