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광사에 다녀왔습니다 ㄴ 고향도 기웃기웃

오늘 부처님 오신날을 맞아 삼광사에 갔다왔습니다.
수천, 수만개의 연등으로 유명한 삼광사에는 나들이 객도, 부처님 오신날을 경축하려는 방문객들로 넘쳐났습니다.
날은 더웠지만 봉축 행렬을 끝이 없고 부처의 존안을 뵐려는 신도들과 꽃을 바치려는 신도들로 큰 삼광사가 사람으로 터져나가는 것 같았지만 그 곳에 있는 사람들의 신심이 두텁다는 건 보지 않아도 알 것 같습니다.


화려한 색색의 물결이 장관을 이루는 삼광사는 오늘 참 아름다웠습니다.
오늘 하루 대자대비하신 부처님의 자비와 광영이 여러분께도 느껴지셨습니까?
그렇다면 오늘 하루는 참으로 복 된 하루 입니다. ^^



World Friends KORE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