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129 그냥 주절주절 이집트에서 살다왔거든요


그냥 주절주절 1 : 사람들한테 전화하면(참고로 전화번호가 없다. 그냥 070번호 받음 되는데... 귀찮아서...) 
                               이렇게 물어본다. 
                               '카이로에서 사람이 살 수 있냐?'라고 물어보는 사람이 가끔 있다...
                               ...   저기요... 여기도 사람 사는 데거든요!!!

그냥 주절주절 2 : 네이트로 몇몇 사람들과 대화하면 가끔 나보고 부럽다는 사람이 있다.(거 참... 희한하네...)
                                외국에 나가 살아서 부럽다나...
                                난... 한국에 사는 니가 더 부럽다...

그냥 주절주절 3 : 요즘 카이로의 기온은 기본 37도... 덥다. 그래서 밖에 잘 안 나갈려고 무진장 애를 쓰는데 
                                그게 생각처럼 안되네... 이번에 09년 2차 단원이 와서 
                                선 후배 화합차(화합하기 전에... 말라 죽을 거야...) 와디 디글라를 또 걸었네...
                                금요일 카이로의 기온은 섭씨 38도. 사람의 체온은 36.5도...
                              이 디글라를 보고 안 더우면 
                             당신은 진정한 용자.(그날 38도였다니까) 여기... 덥다!!!

그냥 주절주절 4 : 한국 식품점이 생겼다는 글은 꽤나 오래전에 올린듯 하다.(자세한 글은 여기에)
                                근데... 왜 식품점 위치를 나 한테 물어보는 겨!!! 코인이 홈페이지에 올라와 있잖여!!! 
                                어제랑 오늘이랑... 이틀 연짱... 거기 찾기... 쉽다니까!!!

그냥 주절주절 5 : 내일(이제는 오늘이구나...) 출근해야 하는데... 
                                이거... 뭐... 아직도 안 자고 이러고 있다... 나... 미쳐가나 봐 ㅋㅋㅋ

덧글

  • 시하랑 2009/07/19 20:10 #

    저기요... 아스완도 사람 사는 데거든요!!
    난.. 카이로 사는 형이 더 부러워요...
    38도면 뭐.. 다닐만하네.-_-;
  • 개미 2009/07/19 20:26 #

    시하랑 님/ 그려... 아스완도 사람 사는 덴데... 카이로가 별거냣!!!... 이라지만 더운 건 어쩔 수가... 쩝...


World Friends KOREA